배너 닫기

남원시, 치매환자 모두에게 치매치료비 지원

월 3만원 한도 내에서 치매치료관리비 연중 지급

입력 2020년11월20일 19시3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전북 남원시보건소는 치매환자와 가족의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해 월 3만 원(연 36만 원) 한도 내에서 치매치료관리비를 연중 지급하고 있다.

 

현재 국가에서 지원하는 치매치료비는 소득기준(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에게만 지원하고 소득기준 초과자에 대해서 지원하지 않고 있다. 이에 남원시에서는 2019년부터 자체 시비를 편성해 소득기준(기준 중위소득 120% 이상)에게도 치매치료비를 지원해 모든 치매환자가 혜택을 받게 되었다.


 

치매 치료관리비 지원 신청은 남원시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치매환자는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며 신청서 및 처방전, 약품명이 기재된 영수증, 행정정보동의서, 통장사본 등 관계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가족이 대신 신청할 경우에는 가족관계 증명서를 치매안심센터, 보건소, 보건지소에 추가로 제출하면 된다.

 

남원시보건소는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사업을 통해 많은 치매어르신들이 혜택을 받고 지속적인 약물 치료로 증상 호전에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하면서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건강과 행복한 노년을 위해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지원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남정식 기자(rlaqudgjs930@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정식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