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남원시, 내년도 노인일자리 60개 사업 추진

3,600여명 노인 참여시킬 예정으로 2020년 보다 100여명 증가

입력 2020년11월20일 19시31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전북 남원시는 연중 노인일자리 공백기간을 최소화하고 노인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 할 수 있도록 2021년 60개의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이 사업에 모두 3,600여 명의 노인을 참여시킬 예정으로 2020년보다 100여 명이 증가했다. 시가 확정한 2021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계획'에 따라 추진하는 사업을 보면 공익활동형으로 만65세 이상 노인이 참여할 수 있는 에코그린, 꿈나무지킴이, 자치경찰대, 새싹보듬이, 노노케어 등 이 있다.


 

또한 만65세 이상 노인이 참여하는 사회서비스형 일자리 사업은 보육시설 도우미, 지역아동센터 도우미, 장애인 관련 시설지원 등이 포함된다. 이밖에 만60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하는 시장형 일자리사업으로는 주전부리, 건강을 키우다, 시니어마트, 실버카페 등 이 추진된다.

 

참여희망자는 오는 23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신분증과 주민등록증, 통장사본을 지참해 남원시니어클럽, 대한노인회 남원시지회, 남원시노인복지관, 남원사회복지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등 각 사업 수행기관을 직접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글=박영학 기자(rlaqudgjs883@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