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건보공단, 서귀포공립요양원 위탁운영 협약 체결

치매전담형 장기요양기관 운영모델로서 지역사회 서비스 질 동반 상승 유도

입력 2020년05월23일 00시16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는 22일 ‘서귀포공립요양원 위·수탁운영에 대한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건보공단과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는 △위탁운영시설 및 사업 △위탁기간 및 운영 등 서귀포공립요양원 위·수탁운영 협력 체결을 통해 치매어르신 삶의 질 향상 등 치매국가책임제에 부응하는 선도적 치매전담형 장기요양기관을 운영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공단은 선도적 치매전담형 장기요양기관 운영모델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5월부터 ‘서귀포공립요양원수탁사업준비부’를 운영하고 있다. 서귀포시 주관 대행기관 선정심의위원회에서는 물리치료사, 간호사 등을 활용한 욕구사정을 통해 입소자별 맞춤형 서비스 제공 및 지역특화 프로그램 제공하고, 효과적인 치매관리 프로그램의 개발·적용·검증 등의 서귀포공립요양원 운영방향을 제시한 국민건강보험공단을 수탁기관으로 선정한 바 있다.

 

건보공단은 보험자 직영시설인 서울요양원을 2014년 11월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서울요양원은 어르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독자적인 신체·인지기능상태별 욕구사정 알고리즘을 적용한 맞춤형서비스 제공 등 선도적인 장기요양기관 운영모델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현재, 치매전담실과 전문요양실 운영을 통해 어르신 중심의 장기요양서비스 개발에도 기여하고 있어 서울요양원의 운영경험을 서귀포공립요양원에도 최대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공단 직영병원인 일산병원과의 협업을 통해 효과적인 치매관리 프로그램의 개발 및 운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은 “공단은 장기요양보험사업의 보험자로서 이번 위·수탁 협약체결을 계기로 치매어르신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선도적인 치매전담형 장기요양기관 운영모델을 제시할 것”이며, “이를 통해 정부의 최우선 국정과제인 치매국가책임제를 지원함은 물론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및 종사자 보호에도 모범적 역할을 수행하고, 지역사회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서귀포공립요양원 수탁운영 기간은 오는 2022년 12월 31일까지이며, 요양시설은 치매전담형 24인실, 일반형 24인실 등 총 48인 규모로 운영된다.

 

글=남정식 기자(rlaqudgjs930@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정식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