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인천 부평구, 2020 신중년 사회공헌 사업 지원약정 체결

참여 자격은 만 50세 이상 70세 미만 부평구 주민으로 3년 이상의 경력 갖춘 구민

입력 2020년01월13일 16시1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인천 부평구는 13일 구청 영상회의실에서 2020년 신중년 사회공헌 사업 운영기관으로 선정된 사회적협동조합 ‘일터와 사람들’과 지원약정 체결식을 진행했다. 이번 약정을 통해 양 기관·단체는 협약 당사자 간의 권리·의무 사항을 규정하고 이를 성실히 수행할 것을 약속했다.

 

신중년 사회공헌 사업은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전국 지방정부 공모사업으로 만50세 이상 퇴직 전문 인력이 비영리기관·단체 등에서 봉사적 성격의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실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부평구는 지난 2015년부터 꾸준히 공모에 선정됐으며 올해는 국비 1억3,000만 원의 예산을 지원받았다.


 

참여 자격은 만 50세 이상 70세 미만 부평구 주민으로 해당 분야에서 3년 이상의 경력 혹은 국가 공인자격을 갖춘 구민이며 참여자로 선정되면 지역 내 공공기관과 비영리법인, 사회적경제 기업 등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일터와 사람들은 오는 2월부터 온·오프라인 매체 홍보를 통해 신중년 사회공헌 사업에 참여할 참여기관과 참여자를 모집해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주민이나 기관은 일터와 사람들(032-715-7851)로 문의하면 된다.


 

차준택 구청장은 “이번 약정 체결이 신중년의 성공적인 사회참여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신중년을 위한 다양한 고용정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박영학 기자(rlaqudgjs883@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