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식약처, 노인복지시설 급식 위생·영양관리 시범 지원

영양사가 없는 50인 미만의 소규모 노인복지시설 대상

입력 2019년07월08일 18시2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달부터 영양사가 없는 50인 미만의 소규모 노인복지시설을 대상으로 ‘급식 위생·영양관리’ 시범 지원을 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서울·인천 등 7개 지자체가 운영하는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기간 시설을 활용해 소규모 노인요양시설 및 주·야간 보호시설 등에 급식 위생·영양관리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어르신들의 경우 신체기능 저하로 씹고 삼키기가 어려워 영양이 부족해질 수 있어서 센터의 영양사 등 전문 인력이 직접 시설을 방문해 체계적인 위생과 영양관리 지원을 한다.


 

주요 내용은 ▲입소자 건강 특성을 고려한 식단·레시피 제공 ▲조리·배식 지도 및 영양 상담 등 영양관리 ▲식재료 보관·시설 환경·개인위생 등 위생관리 지도 ▲식생활 교육 지원 등이다. 센터 지원을 희망하는 노인복지시설 등에서는 해당 지역의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다양한 급식관리 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한편, 식약처는 8일 이의경 처장이 시범 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있는 광주광역시 광산구 급식관리지원센터를 현장 방문해 센터 직원들을 격려했다. 또한 이 처장은 이날 해피시니어스 요양원을 방문해 센터의 급식관리 지원 현장을 직접 참관하고 지원 서비스에 대한 의견 청취와 함께 입소 어르신들의 건강한 식생활 관리도 당부했다.


 

이의경 식약처장은 "고령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어르신 급식에 대해서 위생과 영양관리를 처음으로 지원한다는데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시범사업에 대한 평가를 거쳐 전국적으로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글=안경희 기자(jyounhea@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경희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