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정읍시, 늘어나는 노인 운전사고 ‘면허반납’ 팔 걷어

70세 이상 고령자 면허반납 시 20만원 상당 교통카드 지급

입력 2020년05월18일 15시54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전북 정읍시가 고령사회로 접어들면서 고령운전자 교통사고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이를 예방하기 위해 팔을 걷고 나섰다.

 

시는 지난해 전북도 내 최초로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제도’를 도입한 데 이어 올해도 운전면허를 자진 반납하는 어르신에 20만 원 상당의 교통카드를 지원한다. 현대 사회에서 고령자의 인지능력 부족 등으로 발생하는 교통사고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이를 예방하기 위해 나선 것이다.


 

운전면허 반납 대상은 시에 1년 이상 거주한 70세 이상 운전자다. 면허반납 희망자는 정읍경찰서 민원실을 방문해 운전면허증 취소 신청을 하고 면허증을 반납 후 운전면허 취소 처분 결정 통지서를 지참해 거주지 읍·면사무소와 동주민센터를 방문·신청하면 된다. 지급되는 교통카드는 전국에서 사용 가능하며 버스, 지하철, 택시는 물론 편의점 등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시에 따르면 2019년 4월 반납제도 시행 이후 현재까지 270여 명의 어르신이 운전면허를 반납하고 교통카드를 지급받았다. 시는 면허증 자진반납 유도를 통한 노인 교통사고 감소는 물론 시민의 안전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만75세 이상 운전자의 적성검사 갱신 주기가 5년에서 3년으로 단축되는 등 고령 운전자의 교통사고 예방 정책이 지속적으로 강화되고 있다”며 “운전면허 자진반납제도로 고령 운전자가 줄어 어르신은 물론 정읍시민 전체가 교통사고로부터 더욱 안전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글=김병헌 기자(bhkim4330@hanmail.net)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헌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