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노인에 소비 쿠폰…얼어붙은 소비 되살린다

민생 안정·소비여력 지원에 2조9.000억 원 투입

입력 2020년03월20일 00시0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정부가 코로나19 조기극복을 위한 민생 안정 및 소비여력 지원을 위해 2조9,000억 원을 투입한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추가경정예산 11조7,000억 원 중 저소득층 소비쿠폰, 노인일자리 쿠폰, 긴급복지 등 취약계층의 생계부담 경감과 소비여력 제고를 위해 2조9,000억 원을 투입한다.


 

먼저 저소득층 소비쿠폰은 기초수급자 137만7,000가구와 법정 차상위계층 31만 가구 대상으로 확대돼 4개월간 총 1조242억 원이 지급된다. 2인 가구 기준 생계·의료급여 수급자에게는 월 22만 원, 주거·교육급여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에는 월 17만 원씩 지원된다. 특별돌봄 쿠폰은 아동수당 대상자에게 지역사랑상품권(1인당 10만 원)을 4개월간 263만 명에게 총 1조539억 원을 지급한다.

 

일자리 쿠폰은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중 보수 30%를 지역사랑상품권 등으로 수령하면 20% 상당의 인센티브를 지원(1,281억 원)한다. 예를 들어, 현재 27만 원의 월급을 받는 노인일자리 공익활동형 참여자는 현금 18만9,000원과 상품권 14만 원을 합쳐 총 32만9,000원을 받을 수 있다.

 

또한 고효율 가전제품을 구매하면 구매가격의 10%를 환급받을 수 있다. 개인별 한도는 30만 원이다.

 

글=박영학 기자(rlaqudgjs883@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