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나이는 숫자에 불과! 활기찬 노후생활의 첫걸음

달서구, 2020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합동발대식 개최

입력 2020년01월14일 16시3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대구 달서구는 오는 15일 구청 대강당에서 노인일자리 참여자 3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20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합동발대식’을 개최한다.

 

이날 발대식에는 달서구청과 대구달서시니어클럽 등 6개 수행기관 참여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참여자의 각오를 다짐하는 발대식과 활동 및 안전교육을 실시한다. 달서구는 2020년에 청소년 선도순찰, 거리환경지킴이, 지원봉사활동, 경로당 환경개선도우미 등 46개분야 4,003명을 선발, 11월까지 추진할 예정이다.

대구 달서구청
 

특히, 올해에는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월 60시간 근무, 59만4,000원) 확대 및 양질의 일자리 제공으로 어르신들의 경제적 안정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노인일자리 사업의 주요내용으로는 ‣ 공익활동 사업은 거리환경지킴이, 경로당 환경개선도우미, 노노케어, 지하철 안전지킴이, 추모공원지킴이, 시니어몰카수색대 등을 운영하고 ‣ 사회서비스형사업은 지역아동시설 돌보미, 행복맞춤도우미, 유치원시설돌보미를 운영하며 ‣ 시장형사업은 백세기획, 백세참기름, 백세상회, 웃는 얼굴 어르신 행복일터, 한마음한손, 파랑새시니어 행복한 일터, 백세그린 등의 운영을 통해 어르신들의 재능을 발휘, 사회활동 참여에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한편, 2019년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해 온 결과, 달서구청과 대구달서시니어클럽이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달서구는 노인인구 7만5,775명(전체인구 13.3%)으로 고령사회로의 진입을 앞두고 있어 성서 어르신전용 스포츠관 건립, 경로당 신축 등 노인여가시설을 확충하는 한편 노인종합복지관 운영(2개소), 경로당 활성화 프로그램 운영, 노인친화도시 모니터단 운영 등 촘촘하고 체계적인 다양한 지역 맞춤형 노인친화도시 조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이 어르신들의 경제적 안정 및 다양한 사회활동 참여기회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향후에도 어르신 맞춤형 노인일자리사업 발굴·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글=박영학 기자(rlaqudgjs883@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