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귀어 꿈…귀어학교-창업기술교육으로 이룬다

전남해양수산과학원 어촌 현장 실습교육 만족도 높아

입력 2019년10월09일 17시0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전남도해양수산과학원은 지난 8월부터 전국 귀어 희망자 24명을 대상으로 운영해온 ‘귀어학교-귀어창업기술교육’ 프로그램에 수강생의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귀어학교 귀어창업기술교육은 도시민이 어촌에 안정적으로 정착하도록 돕기 위한 전문화된 기술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 8월 입교식을 시작으로, 11월 29일까지 7주간 35일 일정으로 김, 미역, 매생이 등 해조류양식 및 수산가공 분야 양식기술 이론과 실습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사진은 전남도청
 

지난달 23일부터 실시된 해조류 실습교육은 국내 물김 생산이 제일 먼저 개시되는 진도 의신면 접도해역에서 우수 선도어가(김 양식경력 20여년)의 양식 현장에서 이뤄진다. 해상채묘 실습과 양식시설 견학을 통해 교육생들의 창업의욕 고취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어촌 현장실습 교육은 먼저 2주간의 이론 위주 교육 후 4주간 일정으로 추진된다.

 

교육 수강생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결과 만족도가 5점 만점에 4.7점이나 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실제로 서울에서 10년간 다니던 회사를 퇴사하고 전남으로 귀어를 계획하고 있는 교육생 조원선(42) 씨는 “오래 전부터 꿈꿔 왔지만 귀어전문교육이 없어 고심하던 중 우연찮게 알게 된 전남해양수산과학원의 귀어학교-귀어창업기술교육에 신청하게 됐다”며 “우수 선도어가의 어업현장에서 교육·체험 통해 막연했던 귀어 계획에 큰 도움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광남 원장은 “전국 3호로 지정받은 ‘귀어학교’의 효율적 운영과 교육생 편의 제공을 위해 기숙사를 강진에 건립하고 있다”며 “2020년부터 귀어 희망자 등 교육생을 대상으로 체류형 교육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라남도해양수산과학원은 귀어창업기술교육 외에도 어업인을 대상으로 하는 3개 분야, 10개 과정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9월 말 기준 247회에 걸쳐 9,599명이 교육을 수강했다.

 

글=박영학 기자(rlaqudgjs883@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