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LH 고령자 복지주택 하자보수 신고 증가

주요 하자신고 및 유지보수 신청은 조립식 욕실, 현관문, 조명기구 등 해당

입력 2020년10월17일 18시1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어르신들을 위한 ‘LH 고령자 복지주택’에서 하자신고와 유지보수 신청이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어, 이를 줄이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국토교통위원회 홍기원 의원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LH고령자 복지주택 하자신고가 935건이며, 유지보수 신청은 56건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하자신고 항목으로는 1위 UBR(조립식 욕실, 133건), 2위 현관문(74건), 3위 조명기구(51건)이며, 유지보수는 1위 장판(10건), 2위 UBR·현관문(6건), 3위 타일공사(5건)이다.


 

LH 고령자 복지주택은 경기도에 총 484호(2016년 2지구, 2019년 1지구)와 인천에 총 72호(2020년 1지구)가 있다. 이처럼 최근 건축이 완료된 복지주택에서 끊임없이 하자보수 신청이 발생하고 있으며, 해당 주택은 고령자가 거주하는 곳임에도 건축 당시 좀 더 면밀하지 못했다는 것이 홍의원의 지적이다.

 

홍기원 의원은 “어르신들이 거주하는 복지주택에서 욕실, 현관문 등 하자보수 신청이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다”며 “LH는 하자보수 발생 시 신속하게 처리하고, 이를 줄이기 위한 노력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추가로 계획된 고령자복지주택 건축 시, 주요 하자보수 항목들을 고려해 어르신들의 생활함에 불편함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글=박영학 기자(rlaqudgjs883@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