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국민연금, 월 100만 원 이상 수령자 30만 명 돌파

20년 이상 가입 후 수령자 75만 명, 평균연금액 93만 원

입력 2020년10월05일 14시19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국민연금공단은 월 100만 원 이상 노령연금을 받는 수급자가 올해 처음으로 30만 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국민연금 상반기 급여 지급 현황에 따르면, 2020년 6월 기준 노령연금 월 100만 원 이상 수급자 수는 30만6,000명으로 확인됐다. 2007년 월 100만 원 이상 수급자가 최초로 발생한 이후 13년 만에 30만 명을 돌파했다. 공단은 올 상반기 514만 명에게 11조9,500억 원(매월 1조9,900억 원)의 국민연금을 지급했다. 1989년 장애 및 유족연금, 1993년 노령연금이 최초 지급된 이래 연금수급자는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


 

노령연금 수급자의 평균연금월액(특례·분할 제외)은 53만6,000원이며 최고 수급자의 수급액은 월 222만3,000원으로 나타났다. 매년 20년 이상 가입한 수급자도 증가하고 있다. 20년 이상 가입한 수급자는 75만3,000명, 평균연금월액은 93만 원으로 확인됐다. 2015년도 32만2,500명 대비 2.3배 늘어났으며 전체 수급자 중 차지하는 비율도 17.7%로 2015년도 10.2%보다 7.5%p 증가했다.

 

노령연금 수급자 중 여성 수급자는 147만5,000명으로 34.7%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5년 전에 비해 49% 증가한 수치로 남성 수급자의 증가율(28.4%)보다 높게 집계됐으며 여성의 사회활동 증가가 반영된 결과라 할 수 있다.

 

부부 모두 노령연금을 받는 수급자는 39만439쌍(78만878명)이며 부부 합산 기준으로 가장 높은 연금액은 365만8,000원에 달한다. 부부 합산 연금월액이 100만 원 이상인 부부 수급자는 총 9만4,849쌍(24.3%)으로, 이들 중 200만 원 이상 받는 부부 연금 수급자는 총 2,745쌍이다.


 

김용진 이사장은 “100만 원 이상 수급자가 계속 증가함에 따라 앞으로 국민연금이 국민의 노후소득보장에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단은 국민이 행복한 국민 모두의 연금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글=박영학 기자(rlaqudgjs883@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학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