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 상세보기
보도자료 보도자료란은
다른 매체나 언론을 통해 보도된 자료가 등록된 게시판입니다.
프린트
제목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더 줄여야 할 필요성 드러나 2022-08-30 09:03:34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93     추천:6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2020년(2주기 1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적정성 평가’ 결과를 8월 30일(화) 심사평가원 누리집을 통해 공개한다.

 

심사평가원은 항생제 오․남용을 개선을 위해 실시하는 국가항생제내성관리대책 중점과제로 예방적 항생제를 적정하게 사용하도록 관리를 강화하고자 평가지표 및 기준 등을 정비해 2주기 1차 평가로 새롭게 발걸음을 내딛었다.

 

평가지표 중 ‘권고하는 예방적 항생제 투여율’과 ‘수술 후 24시간 이내 예방적 항생제 투여 종료율’은 2주기 1차 평가지표 도입 당시 연구 결과, 문헌고찰, 사전조사, 각 수술별 학회 및 분과위원회 의견 수렴을 통해 개선한 지표이다.

 

그간 권고하지 아니한 항생제 투여율만 보았던 지표들을 개선하여, 수술별로 권고하는 예방적 항생제를 제시하고 그 투여율을 확인하는 지표로 개선했다. 아울러, 평균투여일수와 퇴원처방률을 확인하던 지표를 국제 가이드라인에 따라 수술 후 24시간 이내 종료로 기준을 강화했다.

 

이번 평가는 ’20년 4분기 진료분에 대하여 994기관, 18개 수술을 대상으로 최초 투여 시기, 항생제 선택, 투여기간 영역에 대해 4개 지표를 평가했다. 새롭게 도입된 지표인 권고하는 예방적 항생제 투여율과 수술 후 24시간 이내 예방적 항생제 투여 종료율은 전체 평균 종합점수가 각각 72.6점, 42.6점으로 낮게 나타나, 미충족기관 분석 및 향후 질 향상 지원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심사평가원 진료심사평가위원회 손승국(분과위원장) 위원은 “새롭게 도입된 지표는 수술시 적절한 항생제 선택과 수술 후 사용기간을 감소시킬 수 있는 중요한 지표이다”고 말하며, “이번 결과가 지표 개선 등으로 종합점수가 하향되었지만, 2005년도에 심사평가원에서 시행한 국내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실태조사 결과와 비교해볼 때 모든 의료기관이 노력하여 항생제 사용에 대한 인식이 한 단계 성장했음을 알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피부절개 전 1시간 이내 최초 예방적 항생제 투여율은 수술 부위의 피부 절개 전 1시간 이내에 비경구로 예방적 항생제를 처음 투여받은 환자의 비율을 보는 지표로 전체 평균 83.4점으로 나타났다. 기존 평가대상수술(14종류)의 종합점수를 비교했을 때, 평균 90.0점으로 지난 1주기8차(88.7점)보다 1.3점 향상되어 의료기관이 지속적으로 질 향상에 노력함을 알 수 있었다. 조사표 작성 내역과 실제 의무기록과의 일치율을 보는 지표인 “의무기록 일치율”은 전체 평균 98.4점으로 다른 지표 대비 높게 나타났다.

 

본 평가는 종합점수에 따라 등급을 구분하여 공개하고 있다. 1~5등급으로 나뉘며 90점 이상이 1등급, 그 이하는 20점 단위로 구분된다. 상급종합병원의 경우 모두 1등급을 유지하고 있으며, 종합병원과 병원은 각각 22.0%, 4.5%가 1등급으로 확인됐다.

 

지표 개선 및 신설 등으로 종합점수 및 등급이 전반적으로 하향되었지만 병원급의 우수기관 사례도 확인됐다.

 

■ △△병원은 평가대상 수술 중 대장수술, 담낭수술, 허니아 수술, 충수염 수술에 대해 최초 투여 시기, 항생제 선택, 투여기간 영역에서 모두 1등급을 받았다. 특히 이번 차수에 처음으로 평가하는 충수염 수술에서 ‘수술 후 24시간 이내 예방적 항생제 투여 종료율’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는 점이 주목할 만하다.

 

■ 2주기 1차 평가 1등급을 받은 척추 전문병원인 ◌◌병원은 슬관절 치환술, 척추 수술, 견부 수술, 골절 수술을 평가 받았고 ‘수술 후 24시간 이내 예방적 항생제 투여 종료율’지표에서도 95점 이상 점수를 받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병원급의 평가 결과를 향상시키고 종별 간 격차를 줄이기 위해 우수기관 사례를 분석해 하위기관 맞춤형 교육과 상담 등 질 향상 지원 방안을 강구할 예정이다.

 

정영애 평가실장은 “2007년부터 2017년까지 1주기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를 거듭할수록 종별간 격차가 감소하고 특히 병원급의 결과가 높은 향상률을 보인 것은 고무적 ”이라고 말하며, “2주기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 역시, 이를 활용해 정책 지원 강화 및 교육, 홍보활동 등을 통해 의료기관이 자발적 질 향상을 이루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추천 소스보기 답변 수정 목록
이전글 : The건강보험, 4대 사회보험료 납부서비스 개시 (2022-08-23 19:36:50)
다음글 : 국민연금 2분기 수익률 하락 후 회복세 (2022-08-30 09:0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