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완도군 스마트관제센터, 치매환자 실종 신고 30분 만에 찾아

차량 절도범 검거, 코로나19 확진자 역학조사 등 군민 안전 지킴이 역할 톡톡

입력 2020년09월14일 12시48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전남 완도군 스마트관제센터는 지난 8일 오전 10시경 112상황실로부터 실종 신고 통보를 받았다.

 

이에 관제요원들은 934대의 CCTV를 매의 눈으로 확인 후 신고 30분(실종 2시간)만에 실종자를 발견해 가족들에게 보내드렸다. 실종자는 완도군 신지면에 거주하는 치매환자로 남편과 완도읍 소재 의원을 찾았다가 보호자가 잠시 방심한 사이 사라져 5km 떨어진 곳에서 발견하게 됐다.


 

완도군 스마트관제센터에서는 지난 7월 15일에는 새벽 2시경 3명의 차량 절도범 검거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으며, 시가지 도로변 해수 무단 방류 활어차 단속, 코로나19 확진자 역학조사 등 올해만 56건의 사건사고를 처리하며 군민의 든든한 안전 지킴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군은 관제센터의 역할과 기능이 중요해짐에 따라 상반기에는 45대의 카메라의 화질을 개선하고, 신규 카메라를 31대 설치했다. 하반기에는 1억 원의 사업비로 CCTV 카메라에서 차량 번호 인식이 가능하도록 지능형 방범 상황관리 시스템을 도입할 계획이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스마트시티와 스마트 드론 등 공모사업 선정으로 해양경찰서와 경찰서, 소방서, 군부대와 영상을 공유하는 등 협조 체계를 구축했고, 재난재해 시 인명구조 골든타임을 확보하는 등 신속한 대처로 군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글=박인수 기자(rlaqudgjs930@naver.com)

ⓒ 시니어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인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건강 스포츠 문화 이슈

동영상 뉴스

포토뉴스

건강뉴스

현재접속자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