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홈 > 커뮤니티 > 자료실 > 상세보기
자료실 빠르게만 돌아가고 있는 요즘 세상에서 한 템포 늦춰 우리 주위를 한 번 살펴봐 주세요.
묵묵하게 자기일을 열심히 하며 남도 함께 생각하는 사람이 많을 것입니다.
채택된 내용은 인터넷뉴스 지면에 기사화 될 수 있습니다.
프린트
제목 2019년 사회조사 결과 2019-11-25 14:52:06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12     추천:0
첨부파일 :  1574661126-1.xlsx
첨부파일 :  1574661126-29.hwp
첨부파일 :  1574661126-78.pdf

<복지>

◇ 우리 사회의 전반적인 생활여건, 사회보장제도 등이 개선되었다는 평가가 우세함

◇ 향후 늘려야 할 복지서비스로 60세 이상을 제외한 전 연령대에서 고용(취업)지원서비스를, 60세 이상에서는 '보건의료·건강관리 서비스'를 꼽음

◇ 국민의 65.1%가 노후 준비를 하고 있음

◇ 고령자(60세 이상)가 자녀·친척에게 생활비를 의존하는 비중은 17.7%로 과거 10년 전(31.4%)에 비하여 큰 폭(13.7%p)으로 감소함

 

<사회참여>

◇ 특정 상황 발생 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사람 수는 3명 미만임

◇ 기부 경험과 향후 기부 의향, 자원봉사활동은 지속적 감소 추세임

◇ 사회·경제적 지위가 ‘중’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58.5%로 다소 증가하였고, 자식 세대의 계층 상승 가능성은 계속 감소 추세임

 

<문화와 여가>

◇ 여가생활에 만족하지 못하는 이유로 10대는 ‘시간 부족’을, 20대 이상은 ‘경제적 부담’을 1순위로 꼽음

◇ 지난 1년 동안 10명 중 7명이 국내 관광을, 3명이 해외여행을 경험함

◇ 지난 1개월 동안 신문 보는 인구 10명 중 9명이 인터넷 신문을 읽고, 종이 신문을 읽은 사람은 3명도 채 안됨

◇ 독서 인구는 계속 감소하여 국민의 절반 정도(50.6%)만 책을 읽으며, 독서 인구 1인당 14.4권의 책을 읽음

 

<소득과 소비>

◇ 소득이 있는 사람의 비중 및 소득에 대한 만족도가 소폭 증가함

◇ 현재의 소비생활에 만족하는 사람의 비중은 16.8%로 2011년 이후로 증가 추세임

◇ 향후 가구의 재정상황이 악화된다면 먹고, 입고, 즐기는 것 순으로 소비를 줄이겠다고 함

 

<노동>

◇ 직업 선택 시 수입(38.8%)과 안정성(25.6%)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함

◇ 청년들의 직장 선호도는 국가기관, 공기업, 대기업 순임

◇ 여성 취업의 가장 큰 장애 요인은 육아 부담임

◇ 일을 우선시하던 사회에서 일과 가정생활의 균형을 중요시하는 사회로 변함

 

※ 자세한 자료는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wys2/file_attach/2019/11/25/1574661031_28783.xlsx

/wys2/file_attach/2019/11/25/1574661052_74094.hwp

/wys2/file_attach/2019/11/25/1574661084_47984.pdf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2009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77361747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소스보기 답변 수정 삭제 목록
이전글 : 중고령자의 비재무적 노후생활 실태 (2019-11-22 08:45:09)
다음글 : 찾아주는 복지서비스 시대 경기도의 대응방안 (2019-11-27 10:36: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