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홈 > 커뮤니티 > 보도자료 > 상세보기
보도자료 보도자료란은
다른 매체나 언론을 통해 보도된 자료가 등록된 게시판입니다.
프린트
제목 알아두면 쓸모 있는 김장철 절임배추 안전 사용법 2019-11-13 12:37:15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65     추천:1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본격적인 김장철을 맞아 가정에서 위생적으로 김장 김치를 담가 드실 수 있도록 절임배추 안전사용 정보를 제공한다. 참고로 절임배추로 김장을 담그는 가정이 매년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특히 올해는 잦은 태풍으로 배춧값이 급등해 절임배추의 소비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절임배추 안전 사용법>

○ 절임배추는 제품을 받은 당일에 바로 사용하는 것이 가장 좋다. 상온에서 하루를 넘겨 보관할 경우에는 위생지표균인 대장균군이 증가할 우려가 있다.

○ 절임배추를 상온에서 1일 이상 보관하였다면, 세척 후 사용하는 것을 권장한다. 통상적으로 김치의 발효가 진행되면서 유익균인 유산균에 의해 대장균군이 사멸되기는 하지만, 김장재료는 가능한 범위에서 위생적으로 처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절임배추의 세척은 3회를 넘기지 않는 것이 좋다.

- 3회 세척으로도 대장균군이 충분히 감소할 뿐 아니라, 너무 많이 세척하게 되면 물러지는 등 절임배추가 상할 수 있기 때문.

* 실험 결과, 3회 정도 세척하면 세척 전을 기준으로 총 세균수는 95%, 대장균군은 93% 감소

 

식약처는 “김장철 절임배추를 사용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는 만큼 제조업체는 절임배추를 위생적으로 생산하고 소비자는 안전하게 사용하여 건강한 식품 소비환경이 정착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아울러 식약처는 절임배추 제조업체가 배추·소금 등 원료 구입부터 제조 용수 관리·세척방법·작업자 위생에 이르기까지 제조현장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절임배추 위생관리 가이드라인’을 제공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누리집(www.mfds.go.kr→법령·자료→법령정보→공무원지침서/민원인안내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 소스보기 답변 수정 목록
이전글 : 겨울철 식중독 ‘주범’ 노로바이러스 각별한 주의 요망 (2019-11-13 12:02:32)
다음글 : 건설근로자공제회, 퇴직공제 성실이행 캠페인 실시 (2019-11-13 13:0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