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행사정보 및 이벤트 정보를 제공하여 드립니다.
생활의 즐거움을 함께 하세요.
프린트
제목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 개최 2019-12-02 12:58:47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38     추천:1

보건복지부는 12월 3일 11시 30분 밀레니엄 힐튼 서울에서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을 개최했다.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은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국립중앙의료원의 주관하며, 시도와 공공병원 관계자, 응급의료 분야의 유공자 및 가족이 한자리에 모이는 행사이다. 이번 행사는 지난 11월 발표한 ‘믿고 이용할 수 있는 지역의료 강화대책’의 동력을 확보하기 위하여 공공·민간병원-지방자치단체-지역사회 협력적 관계를 강화하고, 공공·응급의료 분야 종사자의 사기 진작을 위해 마련되었다.

 

1부 행사에는 보건복지부 김강립 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공공의료 및 응급의료 분야에 공로가 많은 유공자 개인 93명, 단체 44개 기관(장관표창 70점, 장관상 67점)에게 상을 수여했다. 2부에는 지역에서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필수의료체계 구축을 주제로 보건복지부 윤태호 공공보건정책관이 ‘지역 필수의료 강화계획’에 대한 기조연설을 했다. 이어서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과 ‘필수의료 전국민 보장 강화’ 두 개 분야로 나누어 주제발표 후 토론회를 진행했다.

 

첫 번째 분야는 ‘권역/지역 책임의료기관 공공의료협력체계 활성화 방안’(정백근 경상대학교의과대학 교수), ‘강원 권역 노인 및 호흡기 진료협력체계 구축계획’(정승민 강원대학교병원 교수), ‘경기 권역 심뇌질환 등 필수의료 협력체계 구축계획’(강철환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교수)에 대해 주제발표를 하였다.

 

두 번째 분야는 ‘응급의료의 공적역할 강화’(윤순영 국립중앙의료원 부원장), ‘심뇌혈관 등 필수 중증 의료서비스 강화 방안’(김제 충남대학교병원 교수), ‘모자의료 전달체계 구축 및 의료서비스확대 방안’(이창훈 아주대학교병원)에 대해 주제발표 후 분야별 토론회를 진행했다.

 

토론에는 국립중앙의료원 임준 센터장과 서울대학교병원 신상도 교수가 좌장으로 나서며 ▴부산대학교의과대학 김창훈 교수▴영남대학교의과대학 이경수 교수 ▴울산대학교병원 옥민수 교수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배희준 교수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 이강현 교수 ▴지방의료원엽합회 조승연 회장 등 총 6인의 패널이 참여한다.

 

보건복지부 김강립 차관은 이번 행사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여성을 심폐소생술로 구한 시내버스 기사와 교통사고로 의식을 잃은 동생을 심폐소생술로 살린 형 등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헌신과 노력을 아끼지 않으신 분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달했다.

 

이날 김강립 차관은 “이번 행사가 지난 11월 발표한 ‘믿고 이용할 수 있는 지역의료 강화대책’을 공유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의료체계 공감대를 형성해 국민의 생활과 정서 속에 더욱 가깝게 스며들 수 있도록 소통과 화합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추천 소스보기 답변 수정 삭제 목록
이전글 : 장흥군, 귀농·귀촌인 '한마음대회' 개최 (2019-11-29 22:41:13)
다음글 : 계룡시 노인복지관, ‘흥해야 청춘이지’ 마을에서 놀자 개최 (2019-12-02 13:1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