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행사정보 및 이벤트 정보를 제공하여 드립니다.
생활의 즐거움을 함께 하세요.
프린트
제목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 개최 2019-12-02 12:58:47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9     추천:0

보건복지부는 12월 3일 11시 30분 밀레니엄 힐튼 서울에서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을 개최했다.

 

2019 공공·응급의료 포럼은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국립중앙의료원의 주관하며, 시도와 공공병원 관계자, 응급의료 분야의 유공자 및 가족이 한자리에 모이는 행사이다. 이번 행사는 지난 11월 발표한 ‘믿고 이용할 수 있는 지역의료 강화대책’의 동력을 확보하기 위하여 공공·민간병원-지방자치단체-지역사회 협력적 관계를 강화하고, 공공·응급의료 분야 종사자의 사기 진작을 위해 마련되었다.

 

1부 행사에는 보건복지부 김강립 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공공의료 및 응급의료 분야에 공로가 많은 유공자 개인 93명, 단체 44개 기관(장관표창 70점, 장관상 67점)에게 상을 수여했다. 2부에는 지역에서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필수의료체계 구축을 주제로 보건복지부 윤태호 공공보건정책관이 ‘지역 필수의료 강화계획’에 대한 기조연설을 했다. 이어서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과 ‘필수의료 전국민 보장 강화’ 두 개 분야로 나누어 주제발표 후 토론회를 진행했다.

 

첫 번째 분야는 ‘권역/지역 책임의료기관 공공의료협력체계 활성화 방안’(정백근 경상대학교의과대학 교수), ‘강원 권역 노인 및 호흡기 진료협력체계 구축계획’(정승민 강원대학교병원 교수), ‘경기 권역 심뇌질환 등 필수의료 협력체계 구축계획’(강철환 분당서울대학교병원 교수)에 대해 주제발표를 하였다.

 

두 번째 분야는 ‘응급의료의 공적역할 강화’(윤순영 국립중앙의료원 부원장), ‘심뇌혈관 등 필수 중증 의료서비스 강화 방안’(김제 충남대학교병원 교수), ‘모자의료 전달체계 구축 및 의료서비스확대 방안’(이창훈 아주대학교병원)에 대해 주제발표 후 분야별 토론회를 진행했다.

 

토론에는 국립중앙의료원 임준 센터장과 서울대학교병원 신상도 교수가 좌장으로 나서며 ▴부산대학교의과대학 김창훈 교수▴영남대학교의과대학 이경수 교수 ▴울산대학교병원 옥민수 교수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배희준 교수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 이강현 교수 ▴지방의료원엽합회 조승연 회장 등 총 6인의 패널이 참여한다.

 

보건복지부 김강립 차관은 이번 행사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여성을 심폐소생술로 구한 시내버스 기사와 교통사고로 의식을 잃은 동생을 심폐소생술로 살린 형 등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헌신과 노력을 아끼지 않으신 분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달했다.

 

이날 김강립 차관은 “이번 행사가 지난 11월 발표한 ‘믿고 이용할 수 있는 지역의료 강화대책’을 공유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 의료체계 공감대를 형성해 국민의 생활과 정서 속에 더욱 가깝게 스며들 수 있도록 소통과 화합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2009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18392769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소스보기 답변 수정 삭제 목록
이전글 : 장흥군, 귀농·귀촌인 '한마음대회' 개최 (2019-11-29 22:41:13)
다음글 : 계룡시 노인복지관, ‘흥해야 청춘이지’ 마을에서 놀자 개최 (2019-12-02 13:17:20)